내 차 잘 파는 방법

구분

내차팔기

비교견적 어플의 구조적 한계

비교견적 어플의 구조적 한계

최근 많은 분들이 이용하고 있는 역경매 방식의 비교견적 어플 서비스는 개인 판매자가 올린 3~5장의 사진을 기준으로 딜러들이 역경매를 진행하는 중고차 중개 플랫폼입니다.

주요 기능은 가입된 딜러들에게 차량 정보를 공개하고, ​공개 입찰을 통해 최고가 업체를 순위 세우게 되면, ​고객이 선택한 딜러에게 고객의 연락처를 연결해 주는 모바일 플랫폼 입니다. ​얼핏 보기엔 매우 합리적이며 최고가를 받을 수 있을 것처럼 느껴집니다.

그러나 조금만 생각해 보면 많은 구조적 문제점을 발견할 수 있습니다. 역경매 방식의 매입 전문 업체는 대부분 딜러를 통한 가입비나 대당 수수료로 회사의 수익을 얻고 있습니다.

​경매의 참여하는 개인 딜러들은 수수료의 부담을 필연적으로 고객에게 매입해 오는 차량의 가격에서 확보해야 합니다.

​이것이 가능한 이유는 바로 ‘사진 3~5장’에 숨어 있습니다.

정밀한 기계인 자동차는 절대로 3~5장의 사진으로 정확한 가치를 파악할 수 없습니다. 게다가 고객의 대부분은 자신의 차량 등급과 ​수리가 필요한 부분을 정확하게 모릅니다. 심지어 사고로 인해 어느 부품이 교환되었는지도 정확하게 모르는 고객이 많습니다. ​결국 불확실한 차량 정보를 기준으로 딜러들은 마음 놓고 높은 견적을 제시하게 됩니다.

이는 소비자가 보는 표면상의 가격일 뿐 실제 현장에서는 ​50~100만 원 이상 감가가 이루어지고 있습니다. ​그러나 고객은 자신이 정확하지 못한 정보를 올린 책임이 있기 때문에 자연스럽게 인정하고 계약을 하게 됩니다. ​결국 다른 고객들은 그 이면을 알지 못한 채 보이는 그대로만을 사실로 인식하게 됩니다. “내 차도 이정도 금액을 받을 수 있겠구나!” 하고 말입니다.

첨부파일 다운로드

등록자TATATA

조회수444

  • 페이스북 공유
  • 트위터 공유
  • 밴드 공유
  • Google+ 공유
  • 인쇄하기
 
스팸방지코드 :